한국애견협회를 시작페이지로
한국애견협회
KKC 서비스
반려견스타일리스트
반려견지도사
KKC 행사
KKC 뉴스
KKC 매거진
협력업체
KKC 뉴스

KKC 뉴스

애견문화를 선도하는 한국애견협회 02-2265-3349 혈통서, 도그쇼, 훈련대회, 애견전문인 자격증, 반려동물 행사와 대국민 봉사활동
보도자료
홈 > KKC 뉴스 > 보도자료
제목
속초 영랑호 반려견 놀이터 생태습지사업 목적 위배 논란
출처
연합뉴스
등록일
2018/12/10


원주지방환경청, 철거요청애견협회, 철거 조처 철회 요구


(속초=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강원 속초시가 시장공약사업으로 추진한 영랑호 생태습지 반려견 놀이터가 시민사회 찬반갈등과 환경단체 우려에 이어 생태습지 조성 보조금 지원목적 위배 논란이 일고 있다.


 속초 반려견 놀이터

(속초=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강원 속초시가 영랑호 생태습지 내에 조성한 반려견 놀이터. 지역 내 애견인들의 요청에 따라 조성된 이 시설을 놓고 생태습지 목적에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제기되는 등 찬반 논란이 일고 있다.


급기야 원주지방환경청은 해당 시설물 철거를 속초시에 요청했다.

 

7일 속초시에 따르면 원주지방환경청은 최근 논란을 빚는 영랑호 생태습지 반려견 놀이터가 생태습지공원사업 목적과 맞지 않는 시설물이라며 14일까지 시설물 자진 철거할 것을 시에 요청했다.

 

반려견 놀이터는 민선 7기 김철수 시장이 애견인들과 한 공약사업이다. 영랑호 생태습지 입구 6002천여만원을 들여 설치됐다.

 

속초시는 놀이터 부지를 물색했으나 적당한 장소를 찾지 못해 영랑호 생태습지 입구 잔디밭을 선택했다.

 

하지만 반려견 시민사회단체의 찬반 논란과 함께 환경단체도 백로·왜가리의 서식환경에 악영향이 우려된다며 반대에 가세하는 등 갈등이 확산했다.

 

이런 가운데 국비와 도비 지원을 받아 조성한 생태습지에 전혀 다른 성격의 반려견 놀이터를 설치한 것에 대한 보조금 지원목적 위배 논란도 제기됐다.

 

영랑호 생태습지는 보조금 목적상 습지 이외 다른 시설은 설치할 수 없는데 반려견 놀이터를 설치한 것은 잘못됐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속초시는 "반려견 놀이터는 습지 전체면적의 1.3%에 불과하다""13일 시장이 원주지방환경청을 방문해 이 문제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국애견협회속초시지회도 "다른 지자체의 국가지원 생태공원에도 시민이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은 물론 반려견 놀이터가 설치된 사례가 많다"고 주장했다.

 

환경단체의 우려에 대해서도 "환경영향평가가 나온 바 없다"며 원주지방환경청에 시설물 철거 조처 철회를 요청했다.

 

이같이 시민 간 갈등과 환경단체의 우려, 보조금 지원목적 위배 논란이 일고 있는 해당 시설물에 대해 원주지방환경청이 어떤 대응을 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영랑호 생태습지는 석호인 영랑호에 바닷물이 유입돼 염분농도가 높아지면 호수에 서식하는 담수성 어류들이 도피할 수 있도록 호수 상류, 장천 하구에 60여억원(·도비 48억원)을 들여 2015년 조성했다.

 

mom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2/07 14:39 송고





목록
번호
제목
출처
날짜
147
파이낸셜뉴스 
2018/11/29
<  12345678910  >